플리토, ‘유튜브 자막 번역 서비스’ 오픈

기사승인 2020.02.27  22:09:36

공유
default_news_ad1

- 유튜브 링크만으로 손쉽게 다국어 자막 번역 의뢰 가능

   
▲ 플리토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유튜브 자막 번역 서비스’ 화면

[아이티데일리] 플리토는 ‘유튜브(YouTube) 자막 번역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

해당 서비스는 유튜브 사용자 누구나 전문 번역가에게 영상 콘텐츠 자막 번역을 요청할 수 있는 서비스다. 현재 ▲한국어-영어/중국어/일본어 번역 ▲영어-한국어/중국어/일본어 번역 등이 우선 공개됐다. 플리토 측은 추후 서비스 언어를 추가할 예정이다.

이번 서비스 출시에 따라 개인 콘텐츠 제작자들도 손쉽게 자막 번역을 의뢰할 수 있게 됐다.기존에 별도의 계약을 통해 자막 번역물을 제공하던 것에 비해 사용자 편리성이 확대됐다. ‘플리토’ 웹사이트에서 영상 번역 전문가들과 1:1 매칭을 통해 고품질의 다국어 자막을 만들 수 있으며, 복잡한 절차 없이 한 화면에서 영상 정보 입력, 번역 언어 및 마감일 등을 설정해 번역 요청이 가능하다.

이정수 플리토 대표는 “유튜브는 전 세계 사람들이 콘텐츠를 향유하는 플랫폼”이라며, “다국어 자막과 함께 콘텐츠 시청 국가가 다양해지고, 수준 높은 한국의 콘텐츠에 1인치 자막이 더해져 한류 콘텐츠 시청 시간이 늘어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성수 기자 kimss56@itdaily.kr

<저작권자 © 아이티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