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P, 국내 중소기업 해외 진출 발판 마련 돕는다

기사승인 2020.06.29  16:17:08

공유
default_news_ad1

- ‘비즈매칭 세미나’ 개최…대기업 해외 네트워크 및 인프라 활용해 해외 판로 개척 지원

   

[아이티데일리]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대표 박원기, 이하 NBP)이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돕기 위해 나섰다. 이를 위해 개최된 ‘비즈매칭 세미나’에서 NBP는 중소기업들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활용해 해외 진출에 필요한 인프라와 네트워크를 지원할 뿐 아니라, 동남아 시장 안착을 위한 판로 개척도 지원하게 된다.

29일 NBP는 대·중소기업 동반진출 사업 참여 기업들을 위한 ‘비즈매칭 세미나’를 개최했다.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사무총장 김순철)에서 주관하는 ‘대·중소기업 글로벌 동반진출 사업’은 해외 진출 역량이 부족한 중소기업을 위해 대기업의 해외 네트워크 및 인프라를 활용해 공동 마케팅 및 해외 판로를 개척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에서 NBP는 자사의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인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NCP)’을 통해 해외 진출에 필요한 네트워크 및 인프라를 중소기업에게 제공하며, SaaS 기업들의 성공적인 동남아 시장 안착을 위한 다양한 공동 마케팅 등을 지원하고 있다.

박기은 NBP CTO는 “NBP는 미국, 유럽, 동남아 등 전 세계 주요 지역에 구축한 글로벌 리전을 보유하고 있다”며, “이를 통해 높은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는 국내의 다양한 SW 솔루션을 현지화하고 안정화하는데 다방면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특히, 이번 ‘비즈매칭 세미나’에서는 사업 참여 기업들이 NCP 기반으로 구축한 자사의 솔루션을 소개하고, 각 참여 기업 간 솔루션 연계 방안을 모색해 신규 사업 모델을 만들고자 하는 목적으로 진행됐다. 해당 세미나에는 금융, 블록체인, 의료, 제조, 기업용 비즈니스 툴 등 다양한 산업의 SW 기업들이 참여해, NCP 서비스를 활용해 구현한 솔루션들을 소개했다.

언택트 비즈니스로 주목받은 화상회의 솔루션을 비롯해 ▲금융 특화 머신러닝 자동화 플랫폼 ▲스마트폰 센서 기반 건강정보 측정 API ▲블록체인 및 IoT 기술이 적용된 의약품 관리 서비스 ▲스마트 공장을 위한 설비 결함 자동 진단 솔루션 등 다양한 SW들에 대한 소개와 비즈니스 모델에 대한 정보 공유가 이뤄졌다.

박재현 기자 pajh0615z@itdaily.kr

<저작권자 © 아이티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