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한국콘텐츠진흥원, AI로 한국 문화 알린다

기사승인 2018.04.13  21:18:34

공유
default_news_ad1

- ‘누구’에 10만개 디지털 콘텐츠 포함된 ‘문화원형DB’ 탑재

   
▲ 김영덕 한국콘텐츠진흥원 산업진흥부원장(왼쪽)과 박명순 SK텔레콤 AI사업유닛장

[아이티데일리] SK텔레콤(대표박정호)은 인공지능(AI) 서비스 ‘누구(NUGU) 백과사전’에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이 보유한 ‘문화원형 데이터베이스(이하 문화원형DB)’를 5월 중 탑재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를 위해 지난 12일 SK텔레콤과 한국콘텐츠진흥원은 폭넓은 전통문화 콘텐츠와 지식을 ‘누구’ 고객이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문화원형DB’는 우리나라의 역사, 문화재, 민속, 고전 등 문화 원형을 방송, 드라마, 영화를 비롯해 캐릭터, 패션, 디자인 등 콘텐츠 제작 등 산업 전반으로 활용하기 위해 약 10만 개의 디지털 콘텐츠로 만들어졌다.

SK텔레콤은 ‘문화원형DB’를 음성인식 스피커 ‘누구(NUGU)’를 비롯해 ▲‘T맵x누구’ ▲키즈웨어러블 ‘준(JooN)×누구’ ▲‘Btv×누구’ 등 인공지능 서비스에 오는 5월 중에 동시 적용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이번 ‘문화원형DB’ 도입과 함께 국립국어원의 사용자 참여형 온라인 사전 ‘우리말샘’, 문화유산과 업적을 체계적으로 정리한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등을 상반기 중 ‘누구’에 탑재할 계획이다.

박명순 SK텔레콤 AI사업유닛장은 “국내 1위 인공지능 플랫폼 ‘누구’를 이용하는 고객에게 우리나라의 훌륭한 문화 콘텐츠를 알리고, 교육 효과까지 제공하기 위해 한국콘텐츠진흥원과의 협약을 맺었다”며, “‘누구’의 무한한 확장성을 기반으로 국내·외 다양한 기관과 협력해 인공지능의 고도화는 물론 긍정적인 사회적 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권정수 기자 kjs0915@itdaily.kr

<저작권자 © 아이티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