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아프리카TV 손잡고 5G 개인미디어 서비스 나선다

기사승인 2018.09.20  01:58:42

공유
default_news_ad1

- 5G 차세대 개인방송 위한 공동사업 업무협약 체결

   
▲ 이필재 KT 마케팅부문장(좌)과 서수길 아프리카TV 대표

[아이티데일리] KT(회장 황창규)는 아프리카TV(대표 서수길)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5G 기반 개인미디어 서비스 제공에 협력한다고 19일 밝혔다.

아프리카TV는 누구나 쉽게 실시간 방송을 할 수 있는 개인방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양사는 이번 MOU를 통해 ▲5G 인프라를 활용한 개인방송 서비스 ▲올레tv와 올레tv모바일에서 아프리카TV의 서비스 제공 ▲아프리카TV BJ를 활용한 공동 마케팅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앞서 양사는 서울 송파구 ‘아프리카TV 오픈 스튜디오 잠실점’에 ‘KT 10기가 아레나’를 오픈한 바 있으며, ‘올레tv 아프리카TV스타리그(ASL)’ 시즌5 결승전을 올레tv와 올레tv모바일에서 실시간 중계하는 등 다양한 협력을 진행해왔다. 이번 MOU를 통해 차별화된 신규 서비스 제공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필재 KT 마케팅부문 부사장은 “아프리카TV와 KT의 5G기술이 만나, 보다 새롭고 다양한 가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기술력과 콘텐츠 제휴뿐 아니라, 양사가 보유한 다양한 인프라를 활용하여 지속적으로 협업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서수길 아프리카TV 대표는 “아프리카TV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사가 갖고 있는 기술력, 인프라를 활용해 큰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며, “5G로 대표되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을 다양한 개인방송 서비스에 도입,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권정수 기자 kjs0915@itdaily.kr

<저작권자 © 아이티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