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스턴디지털, WD 퍼플 스토리지 신제품 2종 공개

기사승인 2019.11.07  23:56:24

공유
default_news_ad1

- 공공 보안, AI, 스마트시티 구축에 최적화

   
▲ 웨스턴디지털 WD 퍼플 SC QD101 마이크로SD 카드

[아이티데일리] 웨스턴디지털(CEO 스티브 밀리건)은 네트워크 에지에서의 영상 및 AI 애널리틱스에 최적화된 보안감시용 스토리지 2종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공개되는 신제품은 ▲주요 보안 카메라 장비 생산업체와 리셀러 및 설치업체를 위해 특별히 설계된 ‘WD 퍼플 SC QD101 울트라 인듀어런스 마이크로SD 카드(WD Purple SC QD101 Ultra Endurance microSD card, 이하 ‘WD 퍼플 SC QD101 마이크로SD 카드’)’와 ▲보안 시스템과의 폭넓은 호환성을 제공하는 보안감시용 ‘WD 퍼플 14TB HDD(WD Purple 14TB HDD)’ 등 2종이다.

   
▲ 웨스턴디지털 WD 퍼플 14TB HDD

웨스턴디지털의 WD 퍼플 스토리지 디바이스 포트폴리오는 24시간 연중무휴로 작동하는 주요 보안 영상 시스템에 신뢰할 수 있는 성능을 제공하도록 특별 설계됐다. 높은 품질과 내구성을 갖춘 맞춤형 솔루션으로 일반 소비자용 마이크로SD 카드나 데스크톱용 HDD로는 감당하기 힘든 워크로드를 무리 없이 지원한다.

스테판 버뱃(Stefaan Vervaet) 웨스턴디지털 디바이스 그룹 스마트 비디오 담당 시니어 디렉터는 “고객들은 공공 보안, AI 애널리틱스 등에 활용할 수 있는 높은 내구성과 대용량, 견고함을 갖춘 카메라 탑재용 스토리지를 필요로 한다”며 “웨스턴디지털의 이번 신제품은 에지에서 다양하고 새로운 영상 워크로드를 관리할 수 있는 최적의 스토리지 기술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한편, 시장조사업체 IHS 마킷 테크놀로지(IHS Markit Technology)에 따르면, 전 세계 전문 영상 보안감시용 카메라 출하량은 2018년 1억 4천만 대에서 2023년 2억 2천 4백만 대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카메라에 탑재되는 스토리지 역시 연평균 약 17%씩 늘어날 전망이다.

전체 네트워크 카메라 출하량에서 4K 호환 카메라가 차지하는 비중은 2018년 3.6%에서 2023년 24%까지 증가하면서 4K 비디오에서 생성되는 데이터의 양이 1080p 해상도의 비디오 대비 최대 5.7배에 달해 스토리지 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종길 기자 gil0717@itdaily.kr

<저작권자 © 아이티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