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지난해 매출 5,389억 원 달성…전년比 33%↑

기사승인 2020.02.13  23:49:28

공유
default_news_ad1

- 해외 매출 비중 71%…영업이익 1,538억 원 기록

   
 

[아이티데일리] 펄어비스(대표 정경인)는 13일 실적 발표를 통해 2019년 연결기준 연간 매출 5,389억 원, 영업이익 1,538억 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IP의 글로벌 확장과 플랫폼 다변화에 힘입어 전년대비 매출 33.1% 증가하며 연간 최대 매출을 달성했다. 연간 해외 매출 비중은 71%다.

4분기 실적은 매출 1,196억 원, 영업이익 391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0.1%, 101.8% 증가했다. 4분기 해외 매출 비중은 74%에 달한다.

‘검은사막 콘솔’은 2019년 3월 엑스박스 원(Xbox One)과 8월 플레이스테이션 4(PlayStation 4) 버전을 북미/유럽을 포함한 일본, 한국, 호주에 서비스하며 매출 확대에 기여했다.

‘검은사막 모바일’은 2019년 2월 일본, 12월 북미유럽, 동남아 등 글로벌 론칭을 진행했다. 대규모 콘텐츠 업데이트와 이벤트로 안정적인 서비스를 이어가고 있다.

조석우 펄어비스 CFO는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IP를 만들고, 서비스지역을 글로벌로 확대하며 지속적인 성장을 해왔다”며, “2020년에는 변화하는 환경에 적응하기 위한 기술적/사업적 대비와 함께, 신규 프로젝트의 개발 및 서비스를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권정수 기자 kjs0915@itdaily.kr

<저작권자 © 아이티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